스승의 우케를 받아라!

한,일 친선 합동강습회